PR CENTER

대한해운 홍보센터

뉴스

제목 대한해운, 30분기 연속 흑자 달성

1Q 영업익 407억원
작년 대비 20% 급등

김만태 대한해운 대표이사. [사진 제공 = 대한해운]
사진설명김만태 대한해운 대표이사. [사진 제공 = 대한해운]
대한해운이 2013년 SM그룹에 편입된 이후 30분기 연속 흑자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17일 대한해운은 올 1분기 매출액 2255억원(연결 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407억원, 당기순이익이 529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38억원에서 407억원으로 20%가 증가했다. 당기순이익도 같은 기간 24% 늘었다. 부정기선 운용 선대 조정 및 원가 절감 등을 통해 수익성을 끌어올린 덕분이다.

대한해운은 최근 100% 자회사인 대한해운엘엔지를 통해 친환경에너지 사업전환에 따른 선제적 대응과 전문성을 강화하고 있다. 이를 위해 해외 우량화주와의 장기 계약을 지속적으로 체결하며 사업을 확장 중이다. 이와 함께 내달 약 1865억원의 유상증자가 마무리되면 연간 금융비용 절감 및 신용등급 상향 등에 따른 기업가치 제고가 예상된다.

김만태 대한해운 대표이사는 "올해 BDI 지수 상승 등으로 영업 환경이 개선되고 수익성을 갖춘 다양한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지난해 대비 우수한 실적을 달성했다"며 "안정적인 이익을 창출하도록 내실 성장과 영업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URL www.mk.co.kr/news/business/view/2021/05/475278/
출처 매일경제
첨부파일
작성일 2021년 05월 21일